임신준비 영양제 종류

임신준비 영양제 종류

예비맘이라 불리는 임산부분들은 임신준비 영양제에 관해 많은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임산부에게 필요로 되는 영양제는 엽산, 철분, 비타민D, 오메가3 등이 있는데, 이번에는  이러한 영양제들이 각각 왜 필요로 되고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영양제 종류

임신준비 영양제

엽산

엽산은 비타민B중 하나이며, 충분히 공급되지 않은 상태에서는 기형아 출산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엽산은 태아의 건강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기에 임신 2~3개월 전부터 복용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또한, 임신으로 인하여 몸이 약해진 산모에게 발생할 수 있는 빈혈, 탈모, 피로감에도 도움을 주는 임신준비 영양제입니다.

특히나 임신 초기에 이 엽산이 태아의 신경 발달에 중요한 역할을 하므로 임산부에게 엽산은 중요한 영양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루 400mg정도의 양이 적정량이지만, 수용성이기에 이보다 조금 많이 섭취하였다고 해도 큰 문제가 되진 않습니다.

철분

두 번째는 임신을 한 뒤에 발생한 빈혈을 임신성 빈혈을 방지하는 철분입니다.

임산부의 신체는 태아에게 혈액을 공급하기 위하여 철분을 원료로 하여 혈액을 생성하게 되는데, 이때, 부족한 철분을 보충하지 않으면 이것이 빈혈로까지 이어지는 것입니다.

임신 초기에 발생하는 어지러움은 흔히들 나타나는 증상으로 빈혈로 구분하기에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그러나 중기, 말기에도 계속해서 어지럼증을 호소한다면 이는 임신성 빈혈일 가능성이 농후합니다.

빈혈인 상태로 출산을 진행하면, 산후 회복이 더딜 뿐더러 출산 중에 다양한 어려움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비타민D

세 번째는 산모의 면역력과 태아의 뼈 건강을 위한 비타민D 이며, 비타민D는 갑작스러운 체중 변화로 약해진 산모의 면역력과 뼈 건강을 책임지는 요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는 산모의 건강 뿐만 아니라 태아의 뼈 건강에도 긍정적 영향을 준다고 하니 임신준비 영양제로 복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D는 햇볕을 통하여 얻을 수 있는 영양소입니다.

그러나 산모의 경우 체력적 한계와 약해진 신체로 인하여 햇볕을 쐬기가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

더해서 음식 섭취보다는 영양제를 통한 직접적인 섭취가 흡수에 더욱 효과적입니다.

오메가3

마지막으로 태아에게 더욱 도움이 될 수 있는 오메가3입니다.

임신준비 영양제인 오메가3는 아이의 시신경과 뇌신경 발달을 위해 섭취하는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산모분들의 고민 중 하나가 바로 동물성,동물성 여부인데 결과적으로는, 임산부와 더불어 모든 사람에게는 식물성 오메가3가 다방면에서 좋습니다.

특히나 입덧이 심한 산모분의 경우 비린내가 없는 식물성 오메가3를 택하시는 것을 권유드립니다.

마치며

임신준비 영양제들은 의무에 가까운 선택이라고 할 수 있으며, 그러함에 있어서 자신에게 맞는 영양제들 선택 후, 건강한 출산을 하시길 바랍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