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이 사건 양모 사형 구형

정인이 사건 양모 사형 구형 :: 고작, 16개월 정도 밖에 되지 않은 “정인이”를 학대하여 숨지게 한 혐의로 양모와 양부가 조사를 받은 사건이 있었습니다. 사건이 일어난 초반, 어린이 집 선생님의 신고에 의해 병원 관계자도 이상함을 느꼈지만 양모와 양부의 저항으로 그 때 당시 정인이는 구출 되지 못하고 학대를 지속적으로 받아 왔습니다.

정인이 사건

“정인이 사건” 양모, 반인륜적 행위 사형구형, 양부 7년 6개월

추후, 끝 없는 조사로 검찰 측에서는 확보 된 증거들을 수집하여 확인하였고 정인이의 안전에 대한 부분을 보호하지 않았고 지속적으로 학대를 했다는 증거도 확보 하여 사망에 이르게 했음을 주장 했습니다.

피고인은 심지어 엄마로서 아이를 지키고 행복을 책임을 져야 할 의무가 있었음에도 되려 입양아였던 정인이를 잔혹하게 폭행을 하고 치료도 하지 않아 사망에 이르게 한 것은 미필적 고의가 있었던 것으로 간주 되었습니다.

정인이 사건 1

지금도 부인하고 있는 그들

심지어, 이러한 부분들을 간과하고 방관을 했고 반인륜적으로 범죄를 저질렀음에도 부인을 하고 뉘우치지 않았다 라는 점을 들어 장씨와 함께 기소가 된 남편 정인이의 양부에게는 7년6개월과 아동 관련 기관 취업에 대한 제한을 명령 10년 구형 했습니다.

정인이 양모, “나는 죽XX 마땅하다”

정인양에 대한 폭행과 학대를 한 바, 검찰에서는 양모에 대해 1심 사형을 구형 했습니다. 정인이의 양모는 바닥에 던진 적도 있고 아이를 밟은 적도 있다 진술 하였고, 딸에게 무릎 꿇고 사죄한다며 저는 죽XX 마땅하다며 어떠한 처벌도 달게 받게 다면 눈물을 보였습니다. 정인이 양부모에 대한 선고 공판은 한 달 뒤 열릴 예정입니다.

마치며

사람의 탈을 쓴 악마라고 할 정도로 그들의 행동과 결과물은 온 국민들의 공분 쌓기 충분했을 정도로 아이에게 한 행동은 일벌백계로도 모자를 판입니다. 정말 미안하다면 이미 세상에 없는 정인이에게 진심으로 미안하고, 사죄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 것입니다.

재판에서 보여주는 그들의 행동은 진심으로 사죄하는 것인지 우리는 지켜보고 있을 겁니다.

 ⓒ포스트인컴(https://postincom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Comment